달력

09

« 2018/09 »

  •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  
  •  
  •  
  •  
  •  

'홍콩암예방'에 해당되는 글 1

  1. 2009.12.01 [온가족이 함께 하는 홍콩의 자선행사 3 ] 바나나 잡아라 달리기 대회 (12)
홍콩 암협회에서 주관하는
'
제 4회 Beat the Banana Charity Run (잡아라 바나나 자선 달리기 ^-^)' 에 달팽군과 함께 참여했다. 건강한 생활습관이란 주제를 가진 이 대회는 세계대회를 위한 5Km 코스와 재미를 위한 3km 코스 두가지가 있다.

5km달리기 우승자는 영국에서 열리는 Beat the Banana Run대회에 참여할 자격과 항공권, 체류비를 전부 지원받는다.
3km달리기는 작년 우승자가 바나나 복장을 하고, 달리면 모두 뒤쫒아가는 온가족이 함께 할 수 있는 코스다.

아침에 스타의 거리 시계탑 아래 모여서 선수 등록을 마치고, 티셔츠를 받았다. 인터넷에서 미리 신청을 받고, 참가비를 내놓은 상태여서 본인을 간단히 확인했다. 아침 이른 시간이라 배고픈 참가자들에게 후원사인 MIX가 준비한 오렌지쥬스와 머핀을 나눠주었다. 몇몇 자원봉사자들이
아이들을 위해서 풍선으로 갖가지 모양을 만들어서 나눠줘서 분위기가 화기애애하고 활기찼다. 달팽군은 커다란 문어풍선을 받고 너무 즐거워했다.

서로서로 격려하며 함께 뛰는 3km

사실 어떤 사람에게 3km를 뛴다는 건 그렇게 어려운 일은 아니다. 하지만 남녀노소 다양한 사람들이 함께 뛰다보면 빠른 사람, 느린 사람 체력들이 천차만별이다. 그래도 안개가 살짝 내려앉은 아침, 스타의 거리에서 바닷가와 홍콩섬의 멋진 건물들을 보면서 스타의 거리를 뛰는 일은 즐거웠다. 내 앞에는 초등학교 1-2학년쯤 되어보이는 어린 딸과 함께 달리는 엄마가 있었는데, 아이를 격려하면서 끝까지 함께 뛰는 뒷모습을 지켜보니 참 보기 좋았다. 

출발 10분전.. 준비운동을 몸을 풀고..



출발라인에서, 준비~



"출발!"   바나나 쫒아 달리고 달리고 달리고~



그러나..  엄청 빠른 바나나.

나는 열심히 뛰는데 벌써 반환점을 돌아 오고 있는 바나나 아저씨!!!



바나나 아저씨랑 기념사진 촬영.
"나도 아저씨처럼 잘 뛰는 사람이 될거예요!"



참가자들에게 건강한 생활습관에 대해서 다시 한번 일깨우고, 활동기금도 마련하는 현명한 이벤트


축구와 농구를 좋아하고, 3-4시간도 거뜬히 뛰어노는 달팽군이지만 장거리 달리기를 해본 건 처음이었다. 1km쯤 되는 지점에서 "엄마, 난 왜 이렇게 저질체력이예요."하고 울쌍을 지었지만, 주변 사람들의 격려에 힘입어 3km를 완주하고 메달을 받은 후 "나는 할 수 있다."는 값진 자신감을 얻었다. 이번 행사에는 약  800여명이 참여하고, 40만 홍콩달러의 기금을 모여, 홍콩의 암예방 활동을 위해 쓰여질 예정이다.

행사관련 웹사이트:  http://en.wcrf-hk.org/how_can_i_help/beat_the_banana.php   (♣ 2009년 3월에 치러진 행사입니다.)  

* 달팽맘 혼잣말: '달리기에 참여해서 아쉬운대로 핸드폰 카메라로 찍었는데 생각보다 사진들이 괜찮네....' 

Posted by 홍콩달팽맘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