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0

« 2019/10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아이를 데리고 여행을 하다보면 다양한 국면에 접하게 된다. 어른들끼리 다니면 전혀 생각하지 않아도 좋을 상황과 맞부딪힌다. 홍콩의 경우 담배를 필 수 있게 허용된 바를 겸한 레스토랑의 경우에는 점심시간에 식사만 판매한다고 해도 아이들을 데리고 들어갈 수 없도록 되어 있다. 놀이공원에서는 키와 체중에 따라 탈 수 있는 놀이기구가 한정되기도 한다. 부산하게 움직이고, 시끄러운 아이들을 곱지 않은 시선으로 바라보는 경우도 있다. 

싱가폴 공항에서, 잠시도 가만히 있지를 못하고 까불까불~

친절과 배려, 재미로 아이를 웃게 하라. 그러면 부모들은 당장 지갑을 열고, 아이들은 예비 단골손님이 된다.

 

 싱가폴, 용수철 번지점프 직원의 지혜


아들이 8살때 출장과 겸해서 온 가족이 싱가폴에 함께 다녀왔다. 예전 여행사진에서 용수철 번지점프를 본 이후로 아들녀석이 꼭 한번 타보고 싶어해서, 클라크키 근처 번지점프장으로 향했다.

* 용수철 번지점프는 의자3개가 있고, 칸막이가 없는 기구가 새총을 튕기듯이 하늘로 올라갔다가 밑으로 떨어지는 놀이기구다.

그런데 불행히도 아들은 키 때문에 탈 수 없었다. 녀석은 포기하지 않고 계속 타고 싶어서 까치발을 하고 키를 재고, 한번만 꼭 태워달라고 사정을 했다.

(▶ 아들녀석은 자기가 원하는 것을 위해서는 좀 끈질기다. : 초등학교 5학년 쇼핑의 달인에게 한 수 배우다.)

사람 좋은 미소를 짓던 매표소 직원은 잠시 생각을 하더니, 다른 직원과 이야기를 나눴다. 그리고 아이에게 "아직 키가 안되서 태워줄 수는 없지만, 승객이 내리고 다음 승객이 타기 전까지 올라가서 앉아보겠니?"하고 물었다.

아들 녀석은 물론 좋다고 따라갔고, 작동하지 않는 기계위에 앉아서 안전벨트를 매고 만세를 부르며 신나했다. 1분 정도의 짧은 시간이었지만 아들은 매우 행복해했다.


직원이 규정대로 안된다는 말을 하고, 아이를 무시했어도 아무말도 할 수가 없었다. 우리 역시 안전상의 문제가 있을 수 있으므로 이해했고, 아이를 말려서 되돌아 갔을 것이다. 그런데 매표소 직원은 매우 현명하고 사려깊었다.

아쉬워하는 8살 꼬마에게 '안전문제 때문에 안된다'는 말을 하는 것보다 1분간 기계에 앉혀주어 규정위반도 하지 않으면서, 아이를 만족시켰다. 유연한 사고와 마음의 여유를 가진 최고의 서비스 정신이라고 생각한다. 그는 동심을 이해했고, 현명한 타협점을 찾았다.

 
 

 배려는 최고의 서비스


물론 그 직원과 회사가 그 행동을 해서 당장 어떤 이익을 본 것은 없다. 하지만 그는 우리가족의 진심이 담긴 감사를 받았고, 친절한 싱가폴이라는 이미지를 만들었다. 친절한 서비스라는 것이 단기적으로 큰 효과를 가져오지는 못할지도 모른다. 하지만 그 서비스를 통한 고객만족이 쌓여가면서 긍정적이고 강력한 브랜드 이미지가 생기고 장기적으로 효과를 가져온다. 

그 직원의 행동은 그 회사는 물론 싱가폴 여행 내내 영향을 미쳤다. 그의 호의는 싱가폴에서 겪는 다른 사소한 불편과 불친절을 상쇄시켰다. 
 
사실 나는 그전까지 싱가폴 사람들을 좋아하지 않았다. 함께 일해본 싱가폴 사람들은 오만하고, 타지역 아시아 사람들을 무시하는 경향이 있다고 느꼈기 때문이다. 그런데 이 사건 이후로 싱가폴에 대한 인상이 많이 바뀌었다. 

이미지는 매우 주관적이고 사소하며, 무의식적으로 만들어진다.



Posted by 검도쉐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bada92.tistory.com BlogIcon 무릉도원 2009.08.13 08: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배려는 늘 누군가를 즐겁고 마음 편하게 해주죠.....
    아이를 위한 직원의 배려가 정말 마음 따뜻하게 해주네요....
    검도쉐프님 오늘도 즐거운 하루 되세요...*^*

  2. Favicon of https://leeesann.tistory.com BlogIcon pennpenn 2009.08.13 08: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정한 서비스 정신을 배우고 갑니다.
    모두에게 웃음을 주는 군요~

  3. Favicon of http://ggholic.tistory.com BlogIcon 달콤시민 2009.08.13 09: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 직원의 센스가 짱인데요~
    사회생활하면서 느끼는 건 진짜 지식이나 학벌이 아니라 센스 (눈치+예의+분위기파악 등등등) 란걸 많이 느껴요! ㅎㅎ
    훈훈한 일화네요~
    그나저나 맨 아래는 진짜 살아있는 호랑이 맞아요???
    애기호랑이는 귀여운데.. 저렇게 목줄하니까 고양이같네요 ㅋㅋㅋㅋㅋ

  4. Favicon of https://sapzzil.kr BlogIcon sapzzil 2009.08.13 10: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CEO도 반하는 평사원 리더십'이라는 책에서 언근한 리더의 모습이군요...
    이런 사소하지만 작은 배려가...고객을 감동하게 만드는 듯 합니다.

  5. Favicon of http://blog.daum.net/gnathia BlogIcon 달려라꼴찌 2009.08.13 10: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 직원 진정한 프로네요..
    그리고 아드님은 엄마, 아빠 덕분에 세계 방방곡곡을 누비며 자라는 것 같아요 ^^

  6. Favicon of http://www.saygj.com BlogIcon 빛이드는창 2009.08.13 10: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배려는 최고의 서비스입니다^^!!
    그만큼 고객들이 한번 더 찾게 되는 그런 좋은 서비스죠ㅋㅋ

  7. Favicon of https://lovetree0602.tistory.com BlogIcon 초록누리 2009.08.13 11: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려깊은 직원의 행동이 참 훈훈하네요 ^^

  8. 2009.08.13 11: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9. Favicon of https://oravy.tistory.com BlogIcon 하수 2009.08.13 12: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 오늘도 쥬니어 화이팅~~~ ^^
    쉐프님도 화이팅~~~

  10. Favicon of https://amorfati.tistory.com BlogIcon 맑은독백 2009.08.13 14: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그마한 배려에.. 받는 기쁨은 곱절이 넘기도 하더군요..
    현명함과 배려가 만나 시너지를 내는 상황이 아닌가합니다...

    반대로 제가 그렇게 하고 있나 스스로에게 물어본다면...
    배려도 현명함도 ㅠ.ㅠ

    저런 직원같으면 우리 회사에 채용해 같이 일하고 싶어지네요 :)

  11. Favicon of https://sayhk.tistory.com BlogIcon 아이미슈 2009.08.13 14: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멋져요...
    차이니스들이 좀 답답들하고 융통성없기로 유명한데...
    외국교육을 받으셨나? ㅎㅎㅎ

  12. Favicon of https://derji.tistory.com BlogIcon 햇살져니 2009.08.13 15: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현명한 직원이군요...
    회사에선 그런 직원들을 더욱 독려하여 즐거운 마음으로 일할수 있도록 해주면 좋겠어요
    그 짧은 1분인데..
    우리나라였으면 어땠을까 생각하게 되네요..

    그나저나 덕분에 달팽군은 마음상하지 않았겠어요...천만다행!!

  13. Favicon of http://waarheid.tistory.com BlogIcon 펨께 2009.08.13 15: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융통성있고 사려깊은 직원이였군요.
    덕분에 아드님도 무척 기분좋았을것이고..

  14. Favicon of https://blue-paper.tistory.com BlogIcon blue paper 2009.08.13 17: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경포대에서 용수철 번지점프 봤는데..
    전 공짜로 태워준다고 해도 못 탈듯..^^:

  15. Favicon of http://blog.daum.net/huj36 BlogIcon 사랑과 행복 2009.08.13 20: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번지점프 하라고 돈을 줘도 못 타요.
    고소공포증이 너무 심해서요.
    글구 정말 현명한 직원이네요.
    저런 분들만 직원으로 있으면 얼마나 좋을가요?
    저녁 드셨어요?
    즐거운 저녁 되세요^^

  16. 2009.08.14 00: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7. Favicon of https://vibary.tistory.com BlogIcon 비바리 2009.08.14 19: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헉~~
    저도 도저히 자신없음...
    으아..으아~~~

    친절한 서비스는..최고의 덕목임을 보여주는군요

  18. Favicon of http://blog.naver.com/fotomil BlogIcon 라플란드 2009.08.15 11: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놀이기구 싱가폴에서 보기만 하고 아찔해 보여 시도해 보진 았는데 헤헤~
    알차고 재미있게 여행하던 그때가 생각납니다^^

초등학교 5학년 아들녀석과 함께 하는 여름방학 조사공부입니다.

태풍이 지나간 후의 공원, 나무가지가 많이 떨어져있다.

 

 태풍의 이름은 누가, 어떻게 지은걸까? 


태풍에 처음으로 이름을 붙인 것은 호주에서 였다고 한다. 당시 호주 예보관들은 자신이 싫어하는 정치가의 이름을 붙여 태풍예보를 했다고 한다. 제2차 세계대전 이후, 미 공군과 해군에서는 공식적으로 태풍에 이름을 붙이기 시작했다. 이때 예보관들이 자신의 아내나 애인의 이름을 사용했기 때문에, 1978년까지는 태풍에 여성의 이름을 붙였다고 한다. 
 
2000년, 아시아 태풍위원회는 아시아 각국 국민들의 태풍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태풍경계를 강화하기 위해 태풍이름을 서양식에서 아시아 지역 14개국의 현지 이름으로 변경하였다. 국가별로 10개씩 태풍이름을 지어서 총 140개의 태풍이름을 모아두었다. 28개씩 묶어서 5개조로 만들어, 1조부터 5조까지 순차적으로 사용하고 있다. 평균 1년에 26번의 태풍이 생기므로, 140개를 모두 사용하고 다시 1번으로 돌아가는데 약 5년정도 소요된다. 강력한 피해를 주었던 태풍은 태풍위원회에서 특별히 다른 이름으로 바꿔 부르기도 한다. 한국과 북한이 모두 이름을 10개씩 제출했기 때문에 한글이름의 태풍이 많아졌다.
 
우리나라가 제시한 태풍이름 : 개미, 나리, 장미, 미리내, 노루, 제비, 너구리, 고니, 메기, 나비
북한이 제시한 태풍이름 : 기러기, 도라지, 갈매기, 무지개, 메아리, 소나무, 버들, 노을, 민들레, 날개
 
▶ 날씨와 관련해서 더 궁금한 내용들이 있다면, 기상청 홈페이지에 들러보세요. 바로가기
 
 

 홍콩의 태풍경보 (Hong Kong's Tropical Cyclone Warning Signals)



 
바다가 가까이 있는 홍콩은 매년 여름이면 태풍이 몇차례나 왔다가 간다. 1917년부터 도입된 이 태풍경보는, 몇번의 변화를 거쳐 현재는 태풍의 중심이 홍콩 근처 반경 800km안으로 들어오면 태풍경보를 발령하게 되어 있다. T1은 대기할 것을 의미하는 사전경고이고, T3를 거쳐, T8이 되면 학교와 회사업무를 그만두고, 서둘러 집으로 돌아가 대피하도록 하고 있다. 태풍 자체가 그렇게 심하지 않다고 해도, 간판이 떨어진다든지 나무가 부러져서 인명, 재산 피해를 내기도 하니 조심해야 한다. 안전한 실내에 머물면서 라디오, TV, 인터넷등을 통해서 실시간 상황을 주시한다. 실내에서는 깨질 위험이 있는 유리창문 근처에 있지 말고, 돌아오는 길이나 어쩔 수 없이 외출을 할 때는 간판이나 나무밑을 가능한 지나지 않아야 한다. 

                                      [관련글] - 홍콩, 태풍경보 8호가 뜨면 어떻게 해야 하나?

홍콩의 기상청 홈페이지 바로가기 
태풍이 왔을때 취해야할 행동안내, 홍콩노동부 제공, 상세정보 다운로드
태풍/폭우에 유치원, 초등학교의 행동안내, 홍콩교육부 제공, 상세정보 다운로드


Posted by 검도쉐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leebok.tistory.com BlogIcon 빨간來福 2009.08.08 23: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맞네요. 태풍. 일본 살때는 매해 서너차례를 태풍에 몸을 떨어야 했던 기억이 납니다. 여긴 태풍이 없어 그간 잊고 살았네요. 인간은 역시 망각의 동물이....... 큰 피해없으시길 바랍니다.

  2. Favicon of https://koreatripfriends.tistory.com BlogIcon HoOHoO 2009.08.08 23: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저도 초등학교 때 밤 새가며 방학숙제했던 기억이 새록새록 나네요 ㅎㅎ
    태풍에 관한 정보 정말 자세히 정리해주셨네요^^

  3. Favicon of https://jongamk.tistory.com BlogIcon 핑구야 날자 2009.08.09 00: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번 태풍이름은 쌍용사태로...ㅋㅋ

  4. Favicon of https://sinnanjyou2009.tistory.com BlogIcon 신난제이유2009 2009.08.09 15: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전에는 태풍이름들이 다 여자이름이었는데 말이죠. 사라라든지.. ㅋ
    태풍이 약하게 지나가길 바라는 마음으로 한글로 낸 태풍 이름들은
    좀 약한 느낌의 동물이나 곤충을 붙였다고 하던데 말이예요.

  5. Favicon of http://derji.tistory.com/ BlogIcon 햇살져니 2009.08.10 17: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이번 태풍 모라꼿 때문에 여행일정이 완전히 꼬였지 뭐예요 흑 ㅠㅡㅠ

아들녀석이 핫케잌가루로 베이킹하기에 푹 빠져 버렸습니다. 그중에서도 가장 간단한 파운드케이크를 소개합니다.

 
 

 재료넣고 섞기만 하면 되는 초간단 파운드케이크



[재료] 2인분 기준

핫케잌가루 (200g), 버터 (80g), 설탕 (30g), 계란 (3개), 우유 (1큰술)


* 단맛을 많이 줄여서 고소한 맛이 강조되게 만들었습니다. 시중에서 판매하는 파운드케이크만큼 달게 만들려면 설탕을 70-100g정도 넣어주세요.

1. 버터를 실온에서 30분 이상 꺼내놨다가 설탕을 넣고 잘 섞어 크림화시킨다.
2. 계란, 우유를 넣고 섞는다.
3. 핫케잌가루를 넣고 잘 섞는다.


4. 파운드틀에 기름을 바르거나 유산지를 깔고 반죽을 붓고, 180도로 예열한 오븐에서 30-40분간 굽는다.
* 오븐마다 온도가 약간 차이가 날 수 있으니, 구워진 정도를 중간중간 체크하세요.



 

 기타 레시피 : 도너츠와 오리지널 핫케잌


파운드 케이크 만들기 참 쉽죠잉~? 맛있게 드세요!

이 글이 유익하셨다면 추천버튼(아래손모양)을 눌러주세요!
당신의 추천은 검도쉐프 쥬니어도 요리하게 합니다.  "감사합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Posted by 검도쉐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fmpenter.com BlogIcon 바람나그네 2009.07.25 07: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이거 따라하고 초등 수준의 요리 실력에 입문할려구요 ㅋ
    요리는 하고 싶은데 유독 요리는 응용 능력이 조금 딸려서 이렇게라도
    따라하면서 하면 제 맛이 나기는 하더라구요 ㅋ
    오늘도 멋진 케이크 만드는 방법을 알고 가네요 ^^
    적어놓고 손에 익을 때 까지 배워야 겠다는 ㅎ
    행복한 하루되세요 ^^

  2. Favicon of http://blog.daum.net/wlalsdl1 BlogIcon 아르테미스 2009.07.25 07: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이구~
    저두 만들어 먹고 싶은데...
    엄두가 나질 않아요 ^^
    아드님 보고~ 반성하고 노력 좀 해야 겠어요 ㅎㅎ

  3. Favicon of https://gadak.tistory.com BlogIcon 블로그이모저모 2009.07.25 08: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야 먹음직스러운 어려울줄 알았는데 초등학생도 만드는데 저도 만들어볼까 싶네요 ^^~~~

  4. Favicon of https://derji.tistory.com BlogIcon 햇살져니 2009.07.25 08: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빠를 닮아 달팽군도 요리솜씨가 보통이 아닌듯합니다.
    으허..너무 맛있어 보이잖아요

  5. Favicon of http://blog.daum.net/moneyball BlogIcon 배리본즈 2009.07.25 08: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 갑니다. 먹음질 스럽군요^^

  6. Favicon of http://ggholic.tistory.com BlogIcon 달콤시민 2009.07.25 09: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머! 맨 아래사진.. 아드님 맞으시죠?
    너무 예뻐요~ ㅎㅎㅎㅎㅎ

  7. Favicon of https://oravy.tistory.com BlogIcon 하수 2009.07.25 14: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 쥬니어 멋쟁이~~~^^

  8. 미호 2009.07.25 15: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순전히 쥬니어의 웃음에 반해서 추천한거에요...
    이뻐요~ ^^

  9. Favicon of https://sayhk.tistory.com BlogIcon 아이미슈 2009.07.25 18: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인물만 빼닮은거이 아니라..
    솜씨까지 빼닮았군요..아..오븐...부러워용..

  10. Favicon of https://deborah.tistory.com BlogIcon Deborah 2009.07.25 20: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세상에나..저렇게 인물이 좋을수가..그기에다 요리까지. 정말 못하는게 뭐니? ㅎㅎㅎ 잘 봤습니다. 아드님 언제 봐도 멋집니다. 우리 나린이 사위로 삼으려면 하하하.. 무리겠죠. 나이가이 엄청 날 것 같은 느낌이..

  11. Favicon of https://sapzzil.kr BlogIcon sapzzil 2009.07.26 00: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핫케잌 가루가 여러모로 유용하군요..사진을 쉽게 해주셔서 그런가 정말 쉬워 보이는데요~ ^^
    이거 제가 해서 와이프한테 칭찬 함 받아봐야겠네요...ㅎㅎ

  12. 훈남이 2009.07.26 01: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엄머.. 훈남이네용
    훈내가 솔솔 ^^

    게다가 솜씨도 좋고
    나도 저런 아들을 낳고파요

  13. Benji 2009.07.26 04: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 깨물어 주고 싶어여..... 너무 귀여워요. 예쁜 스마일 고이 간직하세용 ^^

  14. Favicon of https://gigipeach.tistory.com BlogIcon G.K 2009.08.20 10: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으미..맛나보인다. 아드님이 너무 예쁜데요^^ㅎ

  15. Favicon of http://www.lomezzlele.co.kr BlogIcon 로미즐레 2009.09.10 09: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간단하네요~~ 파운드케익 좋아하는데 함 도전해봐야겠어요^^

  16. Favicon of http://www.unny.com BlogIcon florist montreal 2011.02.07 05: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간단하네여, 해봐야겟어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