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9

« 2019/9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  
  •  
  •  
  •  

'홍콩복권'에 해당되는 글 1

  1. 2009.09.10 로또 2등 당첨은 물건너 갔지만, 나는 여전히 행복한 사람 (27)
홍콩에는 마크식스(Mark 6)라는 복권이 있다. 한국의 로또와 비슷하지만 숫자선택의 폭이 좀 더 넓어서 1부터 49까지의 숫자중에 6개를 고르는 복권이다. 홍콩은 마사회 (The Hong Kong Jockey Club)에서 경마, 스포츠, 마크식스등 각종 복권을 판매하고 있다. 
 


 

 사라진 대박의 꿈, 그러나 나는 행복한 사람


스노우볼이나 1등 당첨자가 없어서 이월되서 당첨금이 큰 경우에는 복권을 사곤 한다. 예전에 해외토픽에서 70대 할아버지가 손자 세명의 생일을 이용해서 복권을 사서 1등 당첨이 되었던 것을 읽은 이후, 우리 세식구 생일의 월, 일을 이용해서 한장을 꼭 샀다. 그런데 작년 가을 마침 한국에 가야하는 날짜에 스노우볼 당첨일과 겹쳤다. 한인의 날 행사준비며, 한국 전국체전 참여할 준비까지 여러 일이 겹쳐서 비행기를 타기까지 시간이 없었다. 

행사를 마치고 공항으로 가는 길에 아내에게 "마크 식스를 한장만 사달라"고 부탁했다. 하지만 복권을 거의 사본 적이 없는 아내는 사는 건 손해보는 장사고, 절대(!) 당첨될 리가 없다며 싫다고 했다. "당신이 사는 건 뭐라고 안하지만, 나에게 사라고 하지는 말라."며 거절하는데, 다음날 회사에 출근하고 일이 바쁜 사람에게 더 이상 부탁하는 것이 미안해서 포기하고 비행기에 몸을 실었다. 한번 더 부탁하면 해줄 것도 같은데, 그러기는 싫었다. 그런데 기분이 계속 찜찜했다.

정신없이 일정을 마치고 홍콩으로 돌아왔다. 혹시나 하는 마음에 당첨번호를 확인한 결과 내가 매번 써왔던 그 번호가 2등으로 당첨되어 있었다. 순간 충격. 그리고 나니 아내의 잘못은 아니지만, 괜히 원망스럽기도 하고, 아쉬운 마음에 며칠은 마음을 다잡기 어려웠다. 아내도 아쉬움이 큰 듯 했다. 그나마 1등이 아니어서 다행(?)이었다. 1등에 당첨되었다면, 그 아쉬움과 충격에서 헤어나는데 몇배는 더 힘들었을테니. 인생사 새옹지마.  
 
최악의 상황을 생각하면서 마음을 달랬다. 만일 번호를 찍을때 잘못 찍어서 벗어났다면? 로또 대박 나서 불행해진 사람들도 많다고 하고. 로또 1등 되서 가족이 납치되던가, 더 안좋은 상황에 처했을 지도 모른다. 등등.
 
며칠후에야 마음이 가라앉았다. 그 돈은 내 돈이 아니었고, 나와 연이 없었다고 마음 편히 생각했다. 로또에 당첨되지는 않았지만 아내가 있고, 아들이 있고, 우리가족 먹고 살 수 있는 정도의 돈은 벌고 있으니 그것만으로도 감사한 일이다.
 
 

 로또, 적당히 즐기면 생활에 활력을


그때 이후로 아내가 살짝 바뀌었다. 가끔 아내의 지갑 안에 복권 한두장이 보인다. 헤어나오지 못할 정도로 집착하면 안되지만, 가끔 한 두장 사서 기대감에 며칠을 행복하게 보낼 수 있다면 당첨되지 않더라도 살만한 가치가 있는 것 같다. 당첨되면 더 말할 나위가 없고.  
 
중국에서 어릴때 홍콩으로 이주해 왔다는 친구의 어머니는 풍수와 도교를 믿는다. 그분의 생각은 모든 인생에는 행운과 불행이 균형을 맞추며 공존하고 있는데, 로또 당첨이나 스타로 발탁된다던가 하는 갑작스러운 행운은 그에 걸맞는 불행을 끌고 온다고 믿는다. 경솔하게 행운에 날뛰고, 불행에 눈물 짓지 말고 평정심을 유지하라고 하신다. 그저 하루하루 사고 없이 평화롭게 지나가면 그것이 인생 최고의 행복이라고.

호텔에서 금고를 발견한 아들녀석(당시 7살)이 갑자기, 금고로 몸을 구겨 넣는다. 자기는 소중하다나..-_-;;;

Posted by 검도쉐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2009.09.10 07: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3. Favicon of http://blog.daum.net/gnathia BlogIcon 달려라꼴찌 2009.09.10 07: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라면 2등도 며칠은 앓아 누웟을 상황이..^^;;;
    금고에서 나오는 쉐프 주니어...에서 깜짝 놀랐습니다. 검도쉐프님 유어쟁이^^
    제 글 트랙백 걸겠습니당~!!

  4. Favicon of https://junke1008.tistory.com BlogIcon mami5 2009.09.10 07: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까운 2등~~잊는게 건강할것 같으네요..ㅋㅋ
    보물 1호인 건강한 아드님이 든든합니다..^^

  5. Favicon of http://blog.naver.com/fotomil BlogIcon 라플란드 2009.09.10 07: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하.. 아드님 귀여워요^_^

    복권의 행운이 살짝 비켜간게 아쉽지만 그래도 가족이 있어 행복하시니 저도 기분이 좋아집니다 ^_^

  6. Favicon of https://derji.tistory.com BlogIcon 햇살져니 2009.09.10 08: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귀여운 달팽군입니다.
    전 예전에 신혼여행갔을대 호텔 금고에 볶음 고추장을;;;;;
    ㅋㅋㅋㅋㅋ

  7. 2009.09.10 08: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8. Favicon of https://jongamk.tistory.com BlogIcon 핑구야 날자 2009.09.10 08: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박은 계속되어야 한다...ㅋㅋ

  9. Favicon of https://bada92.tistory.com BlogIcon 무릉도원 2009.09.10 09: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뭐든 적당한 것이 최고라는 생각이 듭니다....보물 1호 아드님이 바로 대박 아니것습니까?......ㅎㅎㅎ....*^*

  10. Favicon of http://iamhoya.com/ BlogIcon Hoya 2009.09.10 10: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러고 보니 로또를 사 본지가 꽤 된 듯하네요.. 추첨일을 기다리며 샘솟는 엔돌핀까지는 참 좋죠^^

  11. Favicon of https://sapzzil.kr BlogIcon sapzzil 2009.09.10 10: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아쉽긴 하셨겠네요...
    그래도, 보물 1호가 있으셔서...늘 행복하시죠~~

  12. Favicon of https://nizistyle.tistory.com BlogIcon 한량이 2009.09.10 10: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끔 한달에 한번 정도 술먹으면 로또를 사곤 합니다. 대박의 꿈을 꾸며.. 그 당시만큼은 행복하잖아요.^^

    로또 2등이 안된것은 더 좋은 일이 생길것이기 때문 입니다.

    아드님.. 생각 정말 귀엽네요..^^

  13. Favicon of https://pinkwink.kr BlogIcon PinkWink 2009.09.10 11: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 저도 가끔 구입합니다만...
    사고나서 확인을 몇주씩 안하는 ... 까먹고...말이죠...
    사고난 직후가 제일 재미있는듯합니다... ㅎㅎㅎ
    당첨되면... 햄스터 방을 따로 만들어야겠다...는 둥의 황당한 꿈이지만...^^

    • Favicon of https://kumdochef.tistory.com BlogIcon 검도쉐프 2009.09.11 00: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pinkwink님 당첨되시면, 햄스터 저택을 지으시는건가요? ㅎㅎㅎ
      햄스터 아파트를 지어 분양하시는 건 어떠실지요? ^^

    • Favicon of https://pinkwink.kr BlogIcon PinkWink 2009.09.11 02: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괜찮은데요^^
      햄스터의 복지를 위해... ㅎㅎㅎ
      장거리여행을 떠나는 분들을 위한
      햄스터 호텔~~~~~ ㅎ... 노후사업으로... 한번 생각해 볼까요?ㅋㅋ

  14. Favicon of http://amesprit.tistory.com BlogIcon SAGESSE 2009.09.10 11: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금고에도 넣어두지 않아도 되는 귀한 보물이 있으시니 행복한 거 분명합니다...ㅋ
    확실한 당첨이시죠!!!!

  15. Favicon of https://oravy.tistory.com BlogIcon 하수 2009.09.10 14: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 소중한 보물 1호 정답입니다.^^

  16. Favicon of https://leeesann.tistory.com BlogIcon pennpenn 2009.09.10 16: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복권을 사면 발표하기전까지는 마음이 부자입니다.

  17. Favicon of https://vibary.tistory.com BlogIcon 비바리 2009.09.10 17: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로또가 어찌 생겼는지조차도 저는 모르고 관심도 아에 두지 않고 삽니다.
    쪼매 아쉽기는 하지만.
    확실한 보물 1호 최고디요`~

  18. Favicon of https://boskim.tistory.com BlogIcon 털보아찌 2009.09.10 22: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로또는 딱 한번만에 포기했지요.
    내 팔자에 무슨 돈이 되겠나 싶어서지요.
    차라리 구글 광고로 돈을 벌고 말지........ㅎ

  19. Favicon of https://cansurvive.tistory.com BlogIcon 흰소를타고 2009.09.10 22: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 정말... 안타까우셨겠어요
    전 작년 추석에 집에 내려가는 길에 버스에서 잠이 들었는데
    꿈에 번호 6개가 떠서 ... 겨우겨우 기억을 하고는 로또를 샀는데
    단 한개도 안맞더군요 ㅠㅠ
    그런데 추첨을 기다리는 반나절 동안은 정말... ^^

  20. ㅁㄴㅇㄹ 2009.09.11 05: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컥.. 6억...
    달러인가요? 달러가 아니였길... ㄱ-

  21. 2009.11.16 19: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