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9

« 2019/9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  
  •  
  •  
  •  

'맛있는 독서'에 해당되는 글 1

  1. 2009.06.20 [릴레이 독서론] 독서란 음식평론이다. 맛있는 독서! (30)
핑구야 날자님께서 감사하게도 제게 바톤을 넘겨주셨네요. 다른 분들 블로그에서 보고 살짝 부러웠는데 말입니다. ^_^ 오늘이 마지막 날이니 영광스럽게도 제가 마감을 하게 될 것 같네요. 

 

 독서란 음식평론이다.   


뭐든 먹을 것과 결부시키냐고 말씀하실까 좀 쑥스럽네요.

음식을 먹는 방법은 다양합니다. 엄마나 사랑하는 사람의 요리는 아무 기준없이 그저 맛있게 먹습니다. 하지만 요리사의 요리는 다르죠. 먹는 사람의 기준에 따라서 평가 받게 됩니다.

요리사의 요리를 먹는다는 건 요리를 자신의 기준으로 맛보고 그 일체를 오롯이 느끼는 것입니다. 미식가는 단순히 음식을 입에 넣고 소화시키는 것이 아니라 음식의 역사, 요리사의 마음, 요리과정, 재료등 다양한 관점으로 음식에 접근합니다.  

책을 읽는다는 것은 저자의 창작물을 자신안에서 느끼고, 평가하면서 새로운 형태로 바꿔내는 재창조의 과정이 아닐까 합니다. 책을 읽는다는 것은 단순히 활자를 눈으로 보는 것을 넘어, 창작물 안에 들어있는 저자의 목소리를 듣고, 자신의 경험과 생각의 잣대로 재해석하는 능동적이고 적극적인 행위라고 생각합니다.   

 

 책과 요리가 닮은 점 


첫째, 책은 마음을 자라게 하는 양식이라고 하지요. 안먹고 살 수 없듯이 책을 꾸준히 읽어야 살 수 있죠.

둘째, 사람이 매일 밥만 먹고 살 수 없잖아요. 영양과 맛을 생각해서 반찬도, 빵도, 과일도 먹듯이 지식을 쌓기 위해서, 그리고 즐거움을 위해서 다양한 독서를 해야한다는 점도 서로 닮은 것 같아요.

셋째, 책과 음식은 씹으면 씹을수록 맛이 납니다. 처음엔 질긴 것 같고 퍽퍽한 음식도 입안에서 한참 정성껏 씹으면 그 깊은 맛을 알게 되지요.

넷째, 만드는 사람도, 먹는 사람도 마음으로 소중히 다뤄야 합니다. 책 역시 쓰는 사람이 마음을 담아서 정성껏 써야 제대로 된 책이 되고, 읽는 사람이 마음으로 읽어야 감동으로 다가갑니다. 그렇지 않은 건 책이 아니라 활자를 인쇄한 종이에 불과 합니다.

다섯째, 어릴때부터 제대로 된 습관을 길러야 합니다. 세살 버릇이 여든 간다고 하지요. 부모들은 아이가 어릴때부터 편식하지 않고 균형잡힌 입맛과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지 않는 제대로 음식을 먹는 법을 가르키려고 노력하지요. 균형잡힌 정신발달을 위해서도 아이들이 생각하며 독서하고, 다양하게 책을 읽으면서 자신만의 독서관을 만들도록 도와줘야 합니다.

여섯째, 여러 사람과 함께 나눌수록 더 맛있습니다. 음식도 혼자 오롯이 즐기면서 먹는 것도 좋지만 역시 왁자지껄 유쾌하게 대화도 나누면서 함께 하는 게 더 맛있습니다. 독서도 타인과 대화하면서 서로의 느낌을 나누면 나의 생각의 틀을 넘어서 새로운 세상을 만나게 될 것입니다. 

일곱째, 두려워 하지말고 열린 마음으로 새로운 맛에 도전을! 늘 먹는 익숙한 것만 먹지 말고, 때로는 이국적인 낯선 맛에 도전해 보세요. 의외로 내가 너무 좋아하는 맛을 만날지도 모릅니다. 독서 역시 열린 마음으로 다양하게 하는 것이 자신의 정신세계를 넗히는데 도움이 됩니다.   

맛있는 독서! 평생 함께 해요.


홍콩에는 매년 먹는 책 행사가 열립니다. 책을 주제로 다양한 먹거리를 만들어서 대회를 갖는데, 아이들이 책에 흥미를 갖게 하는데 도움을 줍니다. 자세한 행사내용을 보시려면 감성미디어/배까지 채워주는 먹는 책을 참고하세요.

 

 앞선 릴레이 주자 : 날아라 핑구님


가장 힘든때 무엇을 결의하고 어떻게 행동하는가 이것으로 인생은 결정된다. 여기에 인간의 진가가 있고, 위대함이 있다. 는 멋진 블로그 이름을 가지고 계신 분.

[릴레이 독서론 규칙]  

1. 독서란 [ ]다의 빈칸을 채우고 간단한 의견을 써주세요.
2. 앞선 릴레이주자의 이름들을 순서대로 써주시고
3. 릴레이 받을 두명을 지정해주세요.
4. 이번 릴레이는 6월20일까지만 지속됩니다.

기타세칙은 이번 릴레이를 시작한 Inuit님의 릴레이의 오상(http://inuit.co.kr/1606)을 참조

Posted by 검도쉐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