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1

« 2019/11 »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사이판은 휴양지로서는 괜찮은 것 같다. 관광지가 많은 건 아니지만, 사방을 둘러봐도 눈에 들어오는 푸른 바다와 평화로운 분위기 속에서 쉬기에 좋은 것 같다. 한국에서 약간 멀고 이동하기가 불편한 감이 있지만, 시간적 여유가 있다면 아이가 있는 가족여행에도 괜찮은 곳이다.


인적드문 산속으로 차를 타고 들어가니 자연속에 스테이지와 관객석이 마련되어 있었다. 아름다운 무희들이 다가와 사람들에게 풀로 엮은 관과 화려한 색감의 헝겊치마를 둘러준다. 
 


코코넛 껍질만 가슴에 두른 미녀아가씨들이..^-^;;; 냐햐햐햐

고혹적인 춤으로 관광객들의 눈을 사로잡고, 함께 어울려 춤을 추게 한다.

매력적인 여성 무희들. 수영으로 다져진 다부진 몸매들이 아름답고 건강해 보인다.

코믹한 표정과 포즈로 사람들을 즐겁게 하는 남성 무희들.


아름답게 석양이 진다. 자연의 아름다움과 평화로움에 취한다.

이국적인 남녀 무용수들이 전통복장을 하고 춤을 추는 공연을 구경하고, 함께 사진도 찍으면서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아름다운 여성 무희들과 탄탄해 보이는 남성 무희들의 춤과 불쑈, 닭싸움등을 구경하면서 부페를 즐기는 저녁식사는 사이판에서 가장 기억에 남는 일정이었다. 음식은 특별히 맛있지도, 그렇다고 맛없지도 않은 평범한 것들이었지만 야외면서 분위기 때문에 맛있게 느껴졌다.

금강산도 식후경. 자연속에서 먹어서 더 맛있는 저녁식사.

에너제틱한 불쑈~ 환상이었다.


마지막엔 한국사람, 일본사람, 홍콩사람 각국에서 찾아온 관광객들이 함께 춤판을 벌이며 어울렸다. 말이 통하지 않아도 눈빛이 통하고 마음이 통하니 함께 웃으면서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었
다.
 

공연후 무용수들과 이야기를 나눠보니 현지 사이판인은 별로 없고, 하와이, 피지등 다른 섬에서 온 사람들이 많다고 한다. 수영을 즐기고, 낙천적인 성격의 전형적인 섬사람들이었다. 경제적으로 크게 부유한 것 같지는 않지만, 마음만은 편안하고 느긋해 보여서 부러웠다. 그들과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한여름밤의 추억이 남았다.
 
[사이판 정보]
- 홈페이지 : www.saipantribune.com
- 면적 : 115.39㎢, 남북길이 22km, 동서길이 3-8km
- 미국 북마리아나 제도 연방에 속한다.
- 기후 : 열대성, 연평균 기온은 26-28도이다.
- 인구 : 약 65,000명 (3.1% : 한국인) 차모르족, 필리핀인, 캐롤리니아족이 대다수.
- 언어 : 영어와 차모르어
- 경제 : 관광업이 대부분. 하지만 공업도 발달해서, 사탕수수, 커피, 목화를 재배하며 의류관련 공장도 다수 있다.
 
Posted by 검도쉐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2009.07.23 06: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kumdochef.tistory.com BlogIcon 검도쉐프 2009.07.23 10: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오...... 감사합니다.
      아들녀석이 매우 좋아하겠는데요. 요즘 이벤트 응모할때마다 옆에서 참견이 어찌나 심한지...^^;;;; 됐나 안됐나 물어보면서 따라다녀요. ㅋㅋ

  3. Favicon of http://blog.daum.net/gnathia BlogIcon 달려라꼴찌 2009.07.23 07: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사이판 갔을때는 왜 미녀들과 함께 사진 찍을 기회가 없었는지...ㅠㅜ

  4. Favicon of https://fmpenter.com BlogIcon 바람나그네 2009.07.23 07: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저녁 식사가 행복하셨을 것 같아요..
    저 같으면 이런 분위기에서 평소에 세 배는 더 먹을 것 같아요 ㅋ
    행복 가득한 하루되세요 ^^

    • Favicon of https://kumdochef.tistory.com BlogIcon 검도쉐프 2009.07.23 11: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하하.. 세배 먹고, 함께 흔들고 춤추면 소화될 겁니다. ^^
      야외에서 먹는 밥은 금방 꺼지더라구요. 그래도 지나친 과식은 삼가해주세요. ㅋ

  5. Favicon of http://blog.daum.net/amstell BlogIcon 좋은엄니 2009.07.23 07: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지런도 하셔~~~
    나도 가고파라~~~*^^*

  6. Favicon of https://derji.tistory.com BlogIcon 햇살져니 2009.07.23 08: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아...부러워라....
    저런가운데 식사라.....후아..
    먹는대로 다 소화되고 술마셔도 않취할듯헙니다요

  7. Favicon of https://semiye.com BlogIcon 세미예 2009.07.23 08: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전에 사이판에 갔던 기억이 새록새록나네요.
    사부님, 검도는 언제하실꺼예요. ㅋㅋ.
    잘보고 갑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8. Favicon of http://delphosk.tistory.com BlogIcon 김군과 함께 2009.07.23 08: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성분이 불쇼를 하네요..
    대부분 저런거 다 남자들이 하던데
    저 여성분은 용감하시네요.ㅎㅎ

    • Favicon of https://kumdochef.tistory.com BlogIcon 검도쉐프 2009.07.23 11: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불쇼 스타일이 틀리더라구요.
      남자들이 하는 불쑈는 힘이 있고 박진감 넘치고, 여자들이 하는 불쑈는 아름다움을 강조하더군요. ^^

  9. 2009.07.23 08: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0. Favicon of https://dogguli.net BlogIcon 도꾸리 2009.07.23 08: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불쑈 최고인걸요~~

    아~~
    저도 사이판 가고 싶어요~
    부럽습니다~

  11. Favicon of https://paramalay.tistory.com BlogIcon 끝없는 수다 2009.07.23 08: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캬~!!!!!!!!!!!!!!!!!!!!!!!!!!!!!!!!!!!!!!!!!!!!!!!!!!!!!!!!!!!!!!!!!!!!!!!!!!!!!!!!!!!!!!!!!!!!!!!!!!!!!!!!!!!!!!!!!!!!!!!!!!!!!!!!!!!!!!!!!!!!!!!!!!!!!!!!!!!!!!!!!!!!!!!!!!!!!!!!

  12. 2009.07.23 08: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3. Favicon of https://leeesann.tistory.com BlogIcon pennpenn 2009.07.23 10: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야말로
    먹고
    보고
    즐기고~

    삼박자가 잘 맞습니다.

  14. Favicon of https://getdolsori.tistory.com BlogIcon 민뱅이 2009.07.23 10: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너무나도 아름다운 석양을 직접 보시다니 정말 부럽습니다. 천국이 따로 없네요~^-^
    덧. 무희분들의 탄력적인 피부도 참 부럽네요. ㅋㅋㅋ

  15. Favicon of https://realog.net BlogIcon 악랄가츠 2009.07.23 11: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이판~! ㄷㄷㄷ
    벌써 다녀오신거예요? ㅎㅎ
    사이판에서 바로 올리신줄 알았어요 ㅋㅋㅋ
    유혹의 댄스네요~! ㅎㅎ

    • Favicon of https://kumdochef.tistory.com BlogIcon 검도쉐프 2009.07.23 11: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예전 여행 사진들이 많아서 추억을 정리해서 올리고 있습니다. 마침 여름휴가철이나 도움이 되시는 분들이 있을까 해서요.. ㅎㅎ

  16. Favicon of https://oravy.tistory.com BlogIcon 하수 2009.07.23 12: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포스트 작성하시며 지난 추억에 빠지셨겠습니다.^^
    오늘도 화이팅 하세요~

  17. 2009.07.23 12: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8. Favicon of http://www.saygj.com BlogIcon 빛이드는창 2009.07.23 13: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쉐프님 블로그에오면
    마음이 편안해지고 왠지모를 여유가 생깁니다~^^
    오늘도 좋은하루되세요~~

  19. Favicon of https://sayhk.tistory.com BlogIcon 아이미슈 2009.07.23 18: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괌은 가보적이 있는데 태풍이 와서 사이판을 못가봤네요..
    가만히 봄 쉐프님도 은근 많이 다니신듯...해요..

  20. Favicon of https://pinkwink.kr BlogIcon PinkWink 2009.07.23 22: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 사이판... 살짝... 땡긴다는... 그.. 그러나.. 역시... ㅎㅎㅎ
    전.. 취업하면 가야겠지요...ㅎㅎㅎ^^

  21. Favicon of https://paarang.tistory.com BlogIcon ahnjinho 2009.07.24 00: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해외에 전혀 가본 적이 없는 저로써는...그저 부러울 뿐입니다.ㅜ

머라이언(Merlion)은 싱가포르의 상징으로 자주 등장하는 사자머리와 물고기의 몸통을 가진 상상속의 동물이다. 인어.. 가 아닌 사자어라고나 할까. 중국어로는 鱼尾狮(Yúwěishī) 라고 한다.


Mer (바다) + Lion (사자) 

Mer : 고대 싱가포르의 이름으로, 어촌마을 (Sea Town)을 뜻하는 현지어의 이름에서 유래.
Lion : 싱가포르의 원래 이름인 싱가푸라(Singapura)는 산스크리트어와 말레이시아어로 사자의 도시(Lion City)를 뜻하는데서 유래됨. 수마트라왕자가 새로운 영토를 찾아 왔을때 흰 갈기를 가진 사자를 보고 지은 이름이라고 한다.

머라이언 상징물은 Fraser Brunner에 의해 디자인되어 1964년부터 1997년까지 34년동안 싱가포르관광청의 로고로 사용되었다. 현재는 로고를 변경하였으나, 싱가포르관광청이 권리를 가지고 있어 사용전 허락을 받아야 한다.  

싱가포르내에서 싱가포르 관광청이 공식적으로 인정 머라이언 동상은 5개이다.

▶ 머라이언 파크의 오리지널 동상
▶오리지널 동상 뒤에 세운 2m짜리 새끼 동상
▶센토사섬에 있는 37m 대형 복제동상
▶1995년 완공된 관광청에 세운 3m 동상
▶ Mount Faber의 3m동상

 

 머라이언 공원의 오리지널 머라이언 동상과 새끼동상   


물을 뿜어내는 머라이언 동상은 싱가포르의 대표적인 관광명소이다. 최초의 머라이언상은 싱가포르강이 시작되는 곳에 있었는데, 2002년 마리나만의 끝쪽, The Fullerton Hotel앞에 현재의 공원자리로 이전했다.  


머라이언 공원, 오리지널 동상을 등지고 있는 새끼 동상


머라이언 공원 주변 풍경

두리안 모양을 본떠 만든 예술의 전당

머라이언 공원 길 건너편에 위치한 고풍스러운 The Fullerton Hotel

 

 센토사의 자이언트 머라이언동상


섬하나를 놀이공원으로 조성해 놓은 유명한 관광지 센토사. 그곳에 37m의 거대한 자이언트 머라이언 동상이 있다. 오리지널 머라이언 동상보다 훨씬 크다. 머라이언 타워안에는 입과 머리부분에 전망대가 형성되어 있어 밖을 내려다 볼 수 있고, '머라이언'에 관한 애니매이션을 볼 수 있는 공간도 마련되어 있다.

닮은꼴 부자

Posted by 검도쉐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pplz.tistory.com BlogIcon 좋은사람들 2009.07.19 06: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머리 + 라이언인줄 알았는데.ㅎㅎ
    바다사자라는 뜻이군요.~:::

  2. Favicon of http://blog.daum.net/gnathia BlogIcon 달려라꼴찌 2009.07.19 08:1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자머리와, 물고기 몸통...전혀 어울리것 같지 않은 조합이...
    자꾸 보니 그래도 익숙해지는 것이..
    세뇌의 힘인가 봅니다. ^^

    해태란 상상의 동물도 우리나라 고유의 상징인가요?

  3. Favicon of https://nermic.tistory.com BlogIcon 유쾌한 인문학 2009.07.19 09: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열.. 흰갈기를 가진 사자라... 싱가포르에도 사자가 사는건가요..

  4. Favicon of http://youngminc.com BlogIcon 영민C 2009.07.19 09: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머라이언을 보니 해태가 떠오르기도 하네요. ^^;

  5. Favicon of https://oravy.tistory.com BlogIcon 하수 2009.07.19 14: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 닮은꼴 부자...^^
    재밌게 읽고 갑니다.

  6. Favicon of https://jongamk.tistory.com BlogIcon 핑구야 날자 2009.07.19 15: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0년도에 갔을때의 장소에서 옮겨졌다는 말인가요.. 혹시 머라이언상이 여러군데 있지않나요
    제가 기억하기로는 오후 5시던가.. 끄대되면 눈에 불이 들어온것으로 기억하는데
    맞나요,,

  7. Favicon of https://waarheid.tistory.com BlogIcon femke 2009.07.19 18: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물을 뿜어대는 사자상에 오히려 친근감을 느끼네요.
    무서운 사자상을 기대했는데.ㅎㅎ

  8. 2009.07.19 22: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9. Favicon of https://jsapark.tistory.com BlogIcon 탐진강 2009.07.19 23: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머라이언이라 신기하네요.
    싱가포르의 특별한 동상을 보게 되어 재미있습니다.

  10. Favicon of https://blue2310.tistory.com BlogIcon 드자이너김군 2009.07.20 00: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아버지와 아들이란..ㅋㅋ
    저 사자상이 싱가폴의 상징 이었군요. 매번 보면서도 별생각이 없었는데..^^

  11. Favicon of https://ytzsche.tistory.com BlogIcon ytzsche 2009.07.20 11: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거 정말 언젠가 한번 꼭 직접 가서 보고 싶어요.ㅜ 싱가폴의 상징이기도 하고, 싱가폴에 기반을 둔 온갖 항공사, 회사 등등의 심볼로도 많이 쓰이는 거 같더라구요.

  12. Favicon of https://junho85.pe.kr BlogIcon 준호씨 2010.06.15 01: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Mer이 인어 Mermaid 할때의 Mer이라고 생각하고 있었는데.. Mermaid의 Mer도 같은 의미로 쓰였을거란 생각이 드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