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

« 2010/1 »

  •  
  •  
  •  
  •  
  •  
  • 1
  • 2
  • 31
  •  
  •  
  •  
  •  
  •  
  •  
일본의 만화를 원작으로 한 드라마 <심야식당>을 인상적으로 봤습니다.  밤 12시에 문을 열어 아침 7시까지 운영하는 심야식당. 메뉴는 된장을 넣어 끓인 돈지루 정식과 술뿐입니다. 그외에는 뭐든 만들어 달라는 것을 가능하면 만들어주는 독특한 식당이지요. 뭘 봐도 남의 인생에 크게 참여하지 않고, 사람들을 있는 그대로 바라봐주는 마스터라고 불리는 주인남자가 있습니다. 

이 심야식당에는 'Nine to Five (9시에 출근해서, 5시에 퇴근하는 보통 샐러리맨)' 인생이 아닌 아웃사이더들이라고 할 수 있는 사람들이 주고객입니다. 게이바의 주인 남자, 시집못간 노처녀 친구들 <오차즈케 시스터즈>, 성전환해서 여자가 된 남자와 남자친구, 야쿠자, 엔카가수 지망생, 스트립퍼, 유랑시인의 포스를 느끼게 하는 특이한 남자등이 저녁을 먹으러 옵니다.

☞ 심야식당 공식 홈페이지 (일본어)

그들이 주문하는 음식들은 대개 어린시절의 추억과 얽혀 있습니다. 그래서 주문하는 음식들은 소박합니다. 계란말이, 버터밥, 문어모양으로 볶은 비엔나 소세지, 감자샐러드, 야끼소바 처럼 간단하게 만들 수 있는 음식입니다. 함께 드라마를 본 여왕님과 왕자님께서 저를 쳐다보고 한말씀 하십니다.  "저거 맛있을 것 같아요. 먹고 싶어요." 
부담스럽게 초롱초롱한 눈망울들....... (-_-;;;) "응, 만들어 줄께."  

그중에서도 레시피라고 할 것도 없이 초간단으로 만들 수 있는 세가지를 올립니다.  

문어모양으로 볶은 비엔나 소세지, 아이들에게 인기 최고! 

비엔나 소세지를 한쪽끝만 십자가 모양으로 칼집을 넣어 (전체 길이의 절반 깊이까지 칼집을 넣어주세요) 볶으면, 익으면서 겉으로 벌어지면서 문어모양이 되지요.
한국 비엔나 소세지는 더 예쁜 모양으로 만들 수 있으니, 도전해 보세요. 도시락 반찬으로도 좋아요.
어릴때 어머니가 검은 깨 두개를 붙여 눈모양을 내주셨던 것이 기억이 나네요.
 


너무나 부드러운 계란말이

한국계란말이보다 부드러운 일본계란말이를 만드는 비결은 에그 스크램블을 만들듯 젓가락으로 계란을 휘저어 주는 것입니다.



1. 계란(2개)을 풀어서 절반정도 붓는다.
2. 스크램블을 만들듯 젓가락을 휘젓는다.
3. 젓가락으로 계란을 말아올린 것을 윗쪽으로 몰아둔 후, 남은 계란을 붓고 휘젓고, 계속 말아준다.
4. 완성.

TIP   안을 너무 익히면, 부드러운 맛이 떨어지므로, 너무 오래 익히지 않도록 주의하세요.



버터 (마가린)에 간장만 있으면 고소한 버터밥 1분 완성

어릴때 마가린에 밥을 비벼 먹어본 기억이 있으신가요?
왠지 버터가 아닌 빠다에 비빈 밥이라고 해야 느낌이 더 살 것 같은데.. 일본에서도 이렇게 밥을 먹었나 봅니다.

1. 따뜻한 밥을 공기에 담은 후 가운데 부분을 살짝 파서 버터를 한조각 올린다.
2.  옆부분의 밥으로 버터를 덮은 후 30초 정도 기다린다.
3. 간장을 조금 붓는다. ( 버터에 소금이 들어 있을 경우에는, 간장양을 적게~ )
4. 잘 비벼서 먹는다.

Posted by 검도쉐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fmpenter.com BlogIcon 바람나그네 2010.01.11 07: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입맛을 자극하는 요리들이네요 ㅎ
    행복하고 건강한 하루되세요 ^^

  2. Favicon of https://gajokstory.com BlogIcon 우리밀맘마 2010.01.11 08: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맛있어 보입니다. 저걸 도시락에 싸가면 정말 맛있을 것 같습니다.ㅎㅎ^^

  3. Favicon of https://lovetree0602.tistory.com BlogIcon 초록누리 2010.01.11 08: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가끔 마가린 넣고 간장 넣어 비벼 먹는 밥 먹고 싶을 때가 있어요. 우리 세대들이 한번쯤은 먹어봤던 것 같습니다.
    일본인들도 그렇군요.
    여기에 달걀 하나 넣으면 금상첨화였는데 말이에요.ㅎ

  4. Favicon of https://jongamk.tistory.com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0.01.11 08: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침에 비스무리하게 먹었어요,,,ㅋㅋ

  5. Favicon of https://travel.plusblog.co.kr BlogIcon 꼬마낙타 2010.01.11 10: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집에 있을 때 조금씩 해먹으면 좋겠네요 ㅎㅎ
    계란말이는 저도 해 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ㅎ

  6. 2010.01.11 10: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7. Favicon of https://heysukim114.tistory.com BlogIcon *저녁노을* 2010.01.11 10: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간장 비벼먹는 건....요즘에도 가끔 따라 해 봅니더..

    잘 보고 가요.

    즐거운 한 주 되세요.

  8. Favicon of http://blog.daum.net/gnathia BlogIcon 달려라꼴찌 2010.01.11 14: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가린에 간장 발라 비벼먹는건 저도 어릴때의 추억인데요?
    생달걀 하나 추가하면 더 부더러워진다는 ^^;;;

  9. Favicon of https://leebok.tistory.com BlogIcon 빨간來福 2010.01.12 03: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위 세가지 메뉴는 저희집에서는 상당히 자주 등장하는 메뉴랍니다. 그게 추억의 음식이었군요. 우리집은 현재진행형...ㅠㅠ

  10. Favicon of https://pinkwink.kr BlogIcon PinkWink 2010.01.12 10: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번은 예전의 드라마를 다시보는데.. 음.. 제목이 옥탑방고양이..라고..
    거기서 계란말이가 나오더군요...
    정말 계란말이가 먹고싶어서...
    차타고 혼자 인근 식당을 돌면서
    "밑반찬으로 계란말이 있어요?"라고 묻고 댕겼다는...ㅎㅎㅎ
    한 할머니가 하는 식당이었느데... 4번째 간 집인가?
    한 할머니가 계란사오면 해주겠다길래... 다시 계란사들고 그 집에 가서 계란말이를 먹었다는...전설이 있지요..ㅋㅋㅋ

  11. Favicon of https://falconsketch.tistory.com BlogIcon 팰콘스케치 2010.01.12 13: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이쁘게 만드셨네요~!
    마구 땡겨요~!

  12. Favicon of https://holidayhome.tistory.com BlogIcon 공휴일 2010.01.13 01: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계란말이를 스크램블처럼 휘젓는건 첨 알았어요..그러면 더 부드러워 지는군요~역쉬...^^정보 감사드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