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08

« 2018/08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한국언론재단
의 지원으로 홍콩블로그 연구모임을 만들었다. 매달 온/오프라인 모임을 가지면서 블로그에 대해 이야기도 나누고, 전문가에게 블로그 스킬업에 도움이 되는 지식을 배우는 유익한 시간을 가졌다. 

블로그스킬 업그레이드! 전문가와 만나다.
첫번째 (9월) : 프로블로거, 제트님에게 들어본 블로그 운영 노하우
두번째 (10월) : 내가 원하는 대로 사진을 활용하기 위한 포토샵강의
세번째 (11월):  20년 경력 베테랑 기자에게 듣는 글쓰기 노하우

이번 연구 주제가 '해외주재 한인블로그의 정체성 찾기와 블로그 발전'에 관한 것이기에, 해외에 주재하는 다양한 한인블로그를 찾아서 종류도 나눠보고, 배울점에 대해서 연구해보았다. 외국에 살면 오히려 더 한국과 소통하고 싶은 욕망이 커지기 때문인지 해외에 주재하는 한인들이 블로그를 많이 운영하고 있으며, 다방면에서 활약하고 있었다. 작년 여름을 기점으로 포털 사이트들이 해외파 블로그에게 노출의 기회를 더 많이 부여해서 한동안 외부 노출이 많았는데, 요즘은 예전만큼 하이트라이트를 받고 있는 것 같지는 않다. 블로거들이 주무대로 활동하는 다음뷰의 경우 특이한 내용이나 한국과 관련이 있는 내용의 경우에 노출이 되는 경우에만 베스트나, 메인등에 노출되고 있다. 해외중에서도 여행객이 많은 일본의 내용이 압도적으로 많이 소개가 되는 느낌이다. 좀 더 균형이 필요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든다.



해외파 블로거의 유형

지극히 개인적인 이야기를 담고, 한국의 가족, 친척들과 교류하는 것에 그치는 블로그도 있고, 주재하는 현지(여행)정보를 다루는 경우도 있고, 한국방송 리뷰나 요리등 일반적인 소재를 다루면서 인기를 얻는 블로그도 있었다.  

지역정보를 전문적으로 다루는 경우는 여행서적을 출간하거나 해외통신원등 각종 매체에 현지 정보를 제공하는 경우가 많았다. 그 지역에 관심을 가진 매니아 팬층을 가진 경우가 많았다.

최근에는 다음뷰와 메타블로그에서 활발하게 활동하는 해외거주 한인블로거들도 있다. 요리와 방송리뷰, 언어공부등 사는 지역과 상관없이 한국내에 있는 대중들의 관심을 끄는 분야를 다루고 있기 때문에 지역정보만 다루는 블로거보다 대중성을 확보하고 있다.  

해외파 블로거 지역별 모음

물론 이보다 훨씬 더 많은 블로그가 존재하지만 팀원들이 자주 가는 블로그를 중심으로 모았다.


 

 유럽  



 

 아프리카, 기타   


 
Posted by 검도쉐프


티스토리 툴바